언론보도
[동아일보]  부산 ‘안락 스위첸’에 7837건 몰렸다… 평균 60.28대 1 경쟁률 기록
KCC건설은 부산시 동래구 안락동에 조성하는 ‘안락 스위첸’이 1순위(해당지역) 청약에 7837건이 접수됐다고 31일 밝혔다. 한국부동산원 청약홈에 따르면 안락 스위첸은 30일 진행된 1순위(해당지역) 청약접수 결과 130가구 모집(특별공급 제외)에 총 7837건의 청약통장이 접수돼 평균 60.28 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최고 …

[매일경제]  Hot한 부산 부동산시장, 알짜 분양 물량 ‘안락 스위첸’ 금일 1순위 청약 진행
최근 부산시 내 아파트 실수요자들 사이에서 신규 분양 아파트들이 큰 인기를 얻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실제로 지난달에 ㈜서희건설이 부산 연제구 연산동에서 선보인 ‘연산포레 서희스타힐스’ 1순위 청약에서 평균 81.8 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이는 부산시 인기지역으로 불리는 해·수·동(해운대구, 수영구, 동래구)에 비해 상대적인 …

[동아일보]  KCC건설, ‘안락 스위첸’ 본격 분양나서
KCC건설은 부산광역시 동래구 안락동에 조성되는 ‘안락 스위첸’ 견본주택을 오픈하고 본격 분양에 나섰다. 안락 스위첸은 부산광역시 동래구 안락동 603-116번지 외 48필지 일원에 지하 2층~지상 최고 37층, 2개 동, 총 234가구 규모의 주상복합단지로 선보인다. 아파트는 전용면적 84~101㎡ 220가구, 오피스텔은 전용면적 …

[헤럴드경제]  KCC건설의 특별한 설계 적용된 ‘안락 스위첸’ 인기
[헤럴드경제]해운대, 양정 등 부산 주요 지역에서 우수한 상품성을 선보이며, 완판 행진을 이어가는 KCC건설이 혁신적인 평면 설계를 갖춘 스위첸 아파트를 또 한 번 선보여 주목을 받고 있다. 그 주인공은 바로 ‘안락 스위첸’이다. 부산 내 인기지역인 동래구 안락동에 조성되는 이 단지는 특히 도전적인 평면 설계로 견본주택 관람객들에게 …

[매일경제]  KCC건설, ‘안락 스위첸’ 혁신적인 내부 설계로 관람객들 호평 이어져
해운대, 양정 등 부산 주요 지역에서 우수한 상품성을 선보이며, 완판 행진을 이어가는 KCC건설이 혁신적인 평면 설계를 갖춘 스위첸 아파트를 또 한 번 선보여 주목을 받고 있다. 그 주인공은 바로 ‘안락 스위첸’이다. 부산 내 인기지역인 동래구 안락동에 조성되는 이 단지는 특히 도전적인 평면 설계로 견본주택 관람객들에게 호기심을 불러…

[글로벌경제]  KCC건설 '안락 스위첸' 19일 견본주택 개관
KCC건설은 오는 19일 부산광역시 동래구 안락동에 조성되는 '안락 스위첸' 견본주택을 오픈하고 본격 분양에 나선다고 18일 밝혔다. 안락 스위첸은 부산광역시 동래구 안락동 603-116번지 외 48필지 일원에 지하 2층~지상 최고 37층, 2개 동, 총 234가구 규모의 주상복합단지로 선보인다. 아파트는 전용면적 84~101㎡ 22…

[서울경제TV]  영남권 청약시장, 1순위 접수 증가율 증가…"브랜드·대단지 중심으로 수요자 관심"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지난해 청약시장에서 1순위 접수 증가폭 상위권은 영남권이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16일 부동산114 랩스에 따르면 지난해 울산은 1순위 청약에 9만407건이 몰려 2019년(2,677건) 대비 33.8배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전국 광역시·도 단위 중 가장 높은 증가폭이다. 이어 경북 8.9배, …

[동아일보]  대기수요 풍부한 공급희소지역… ’새 아파트’ 시선 집중
새 아파트 비율이 낮은 공급희소지역 내 신규 분양 단지로 수요자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새 아파트 선호도가 점차 높아지면서 가격이 큰 폭으로 뛰고 있는데다 한동안 공급이 뜸했던 만큼 희소성까지 부각되면서다. 부동산114 자료를 보면 지난 3년간(2018년 3월~2021년 2월) 전국 입주 5년 이하 새 아파트의 평당 매매가격 상승…

[파이낸셜뉴스]  지하철 귀한 지방 '역세권 단지' 고공행진
[파이낸셜뉴스] 주택시장 내 역세권 입지는 스테디셀러로 통한다. 유동인구가 풍부한 입지 특성상 주변으로 인프라가 잘 형성돼 있어 주거선호도가 높기 때문이다. 특히 서울 및 수도권에 비해 상대적으로 지하철 노선이 적은 지방은 희소가치까지 더해지면서 청약시장은 물론 매매시장에서도 승승장구하고 있다. 6일 업계에 따르면 지방은 서울과 수도…

[리얼캐스트]  지방5대 광역시 봄 분양시장 만개… 2만5000여 가구 분양 앞둬
[리얼캐스트=취재팀] 입춘이 지나며 절기상으로는 이미 봄이 왔지만 장기화된 코로나19로 인해 경기상황은 아직 봄이 오기 전처럼 느껴집니다. 하지만 주택시장, 특히 분양시장은 겨울, 코로나19와 무관하게 곳곳에서 경쟁 열기가 치열한 모습입니다. 지방5대 광역시의 경우 연초부터 경쟁이 치열 해 1월 대구에서 분양한 힐스테이트 감…

[매일경제]  "분양시장 활짝" 내달까지 전국서 8만 가구 공급…전년比 3.6배↑
설 연휴가 끝남에 따라 본격적인 봄 분양시장이 열릴 예정이다. 올해 첫 정부 정책(2·4대책)의 향방을 본 후 일정을 잡으려는 공급업체들로 인해 분양이 늦어진 만큼 예년에 비해 물량이 크게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15일 건설사, 주택업계 등에 따르면 오는 3월까지 전국에서 공급 예정인 물량은 총 7만9819가구(임대 제외)로, 작년 …

[한국경제]  지방 광역시, 3월까지 2만3000가구 공급…분양 열기 이어간다
올해 1분기 부산·대구·광주·대전·울산 등 지방 5대 광역시에서 아파트 2만2000여 가구가 쏟아진다. 삼성물산 대우건설 등 대형 건설사들이 좋은 입지에 랜드마크 단지를 선보일 예정이어서 예비 청약자들이 관심을 가질 만하다. 다만 지난달 5대 광역시 가운데 부산 서구 등 23곳이 조정대상지역으로 지정되면서 대출 규제가 강화됐다. 청약 당첨…